About

“우리는 모두 비평가가 되어야 하고, 모든 비평가는 편향된 아름다움을 추구해야 한다.”

미술과 책을 중심으로, 온갖 텍스트에 대한 편파적인 시선을 담는 공간입니다.

미술사를 공부하고 토론하는 딜레땅뜨들의 공동체를 꾸려가고 있습니다.

사라져가는 옛 단어와 만연체를 추모하며…

About”에 대한 답글 1개

Add yours

답글 남기기

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:

WordPress.com 로고

WordPress.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 변경 )

Google+ photo

Google+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 변경 )

Twitter 사진

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 변경 )

Facebook 사진

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 변경 )

%s에 연결하는 중

WordPress.com.

위로 ↑

%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: